ESSAY [부산OK일자리사업 수공예 교육 이야기] 최윤식, 우징 선생님의 <부산 어반스케치> 수업 건축 스케치 교육을 꾸준히 해오셨던 최윤식 선생님과 조형 및 수채화 전문 작가 우징 선생님께서 6월 한달동안 집중적인 그림 수업을 이끌어주셨습니다. 최윤식 선생님께서 직접 만드신 교재를 이용하여 교육생들은 스케치의 기초부터 탄탄히 쌓을 수 있었는데요! 교재 그림 위에 트레싱지를 놓고 스케치를 무한 반복으로 연습할 수 있었습니다. (본 수업 덕분에 패브릭 드로잉 수업에도 적지 않게 도움이 되었다는 이야기를 들었어요.^^) 따라 그리는 게 쉬워보이지만 몇 시간씩 펜을 잡고 그리고 있으면 눈과 어깨가 금세 뻐근해집니다. 자연스러운 테크닉을 얻기 위해서는 한달의 수업 이후에도 지속적인 연습이 필요합니다. 스케치 연습은 생각을 비우고 정신을 집중하는 데에도 도움이 된답니다. :) 스케치 수업에 이어 채색 수업이 진행되었습니다. 우징 선생님은 번짐 효과를 잘 살린 수채화 기법을 최대한으로 전수해주셨어요. 선생님의 작품을 참고하여 교육생들은 자신만의 풍경을 완성하기 위해 매수업 시간마다 열중했습니다. 9월 중순에 부산시에서 주최하는 스케치 축제가 열린다고 합니다. 코로나19의 상황을 좀 더 지켜봐야하겠지만 무사히 개최되어 교육생들도 즐겁게 참여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아쉽게도 코로나로 인하여 축제는 취소가 되었지만, 오랜지바다의 '내맘대로 엽서' 프로그램을 통해 교육생 분들의 그림이 관광객들에게 좋은 선물이 되도록 해보겠습니다~) 
ESSAY 관광기념품 사업 전문인 양성을 위한 '수공예 기술습득 교육과정' OPEN! 안녕하세요, 마을기업 오랜지바다 사무국입니다.  오랜지바다가 주관하고 부산광역시와 수영구청의 지원으로 이루어지는 취창업 연계 인큐베이팅 교육사업 <수공예 기술습득 교육과정>이 드디어 막을 올렸습니다! 휴일은 물론 첫 수업 당일까지 면접이 이어질 만큼 예비 취창업 교육생분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교육생 선정이 최종적으로 마무리되었어요. 오랜지바다 사무국은 잠재력 있는 예비 취창업자 분들께 좋은 기회를 드리고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부산 여행을 추억하고 싶은 사람들에게 '관광기념품점'은 어떤 곳이어야 할까요. 그리고 이곳에 삶을 꾸리고 있는 부산 시민들에게 '선물 가게'는 어떤 곳이어야 할까요. 오랜지바다는 이 질문에 7년간 해답을 찾아왔고, 긴 실험과 고민 끝에 "사람"이 답이라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예비 관광기념품 사업 전문인들은 이번 <수공예 기술습득 교육과정>을 통해 수공예 전반에 대한 감각을 익히고 적성에 따라 관광기념품 개발 분야와 운영 분야로 나뉘어져 심화학습을 거치게 됩니다. 오랜지바다는 그동안 구축한 인프라를 총동원하여 본 교육과정을 통해 부산의 관광기념품 산업을 이끌어갈 인재들이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도움을 드리고 있습니다.     5월 7일 목요일, 김향미 선생님의 수업을 시작으로 한 자리에 모이기 힘든 부산의 훌륭한 강사진과 함께 수공예 기술습득 교육과정이 시작되었습니다! 이번 달에 진행되는 강의는 <가죽공예 기초와 공방 창업>, <표류목을 활용한 목공소품 만들기>, <패브릭 드로잉과 이미지 발상>, <목공 D.I.Y - 창작의 즐거움>, <한지를 활용한 관광상품 제작>입니다. 하나라도 더 알려드리기 위해 애쓰시는 강사님들과 열정적인 교육생분들 덕분에 수업 시간이 늘 빛나고 있답니다. 수업 소식은 오랜지바다 홈페이지를 통해 종종 전해드릴게요. 설레는 5월, 모두 건강 조심하시고 잘 지내시기 바랍니다! ●